애드센스반응형


귀순병사 살렸는데 "인격테러했다" 비난받은 이국종 교수

죽음의 경계에 있던 귀순 병사를 살린 이국종 교수가 자신을 향한 비난을 견디기 힘들다며 속내를 털어놨다고 합니다.

지난 21일 채널 A는 이국종 교수가 1차 브리핑에서 북한군 병사의 수술 경과와 건강상태를 설명한 후 인격 테러라는 비난이 괴롭다는 고충을 토로했다고 보도했는데요..


이 교수는 지난 15일 열린 공동경비구역(JSA) 귀순 북한 병사 2차 수술결과 및 환자 상태에 대한 브리핑에서 "병사의 배에서 한국 사람에게서는 한 번도 보지 못한, 엄청난 합병증을 초래하고 예후를 나쁘게 할 수 있는 기생충이 나왔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20년 넘게 외과 수술을 해왔지만 이런 기생충은 볼 수 없었다"며 "최대한 제거하는 데까지 제거했다"고 덧붙였다고 합니다.


이 교수의 설명 직후 김종대 정의당 의원은 자신의 SNS에 이 교수의 발언을 지적하는 글을 올렸는데 김 의원은 "우리가 북한보다 나은 게 뭔가?"라며 "북한군 병사가 사경을 헤매는 동안 남쪽에서 치료받는 동안 몸 안의 기생충과 내장의 분변, 위장의 옥수수까지 다 공개돼 또 인격의 테러를 당했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김 의원은 "'이런 환자는 처음이다'라는 의사의 말이 나오는 순간, 귀순 병사는 더 이상 보호받아야 할 인간의 정상성을 상실하고 말았다"고 비판했고, 김 의원의 의견에 이 교수는 인격 테러라는 비난을 견디기 힘들다 속앓이를 채널 A와의 인터뷰에서 밝혔다고 합니다.



감염 위험도 무릅쓰고 치료에 전념하는데 "과시욕을 부린다"며 매도당하는 상황은 억울하다고 호소했다고 매체는 전했습니다.


감염위협까지 무릎쓰고 사람을 살려놨는데.. 이런 비난을 받는다는 것은 참으로 힘들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쉽지 않은 선택이었고 길었던 수술이었을텐데도 끝까지 최선을 다해주신 이국종 교수님은 참 대단하신 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출처:http://www.insight.co.kr/news/127681



덧글

  • 코로로 2017/11/22 21:06 # 답글

    그거 문재인 케어 비판했다고 오소리들이 그러는거임.
댓글 입력 영역


googleAdsense

skin by mater